경제
관악구,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 기반구축사업' 선정
기사입력 2020.07.30 13:01 | 최종수정 2020.07.30 13:01

 관악구가 국토교통부 주관 ‘2020년 추경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 기반구축사업공모에 선정, 국비 6억원을 지원받는다고 28일 밝혔다.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 기반구축사업은 지자체가 관리하는 CCTV 통합관제센터와 공공안전 분야를 연계해 저비용 고효율 통합플랫폼을 구축하는 사업이다.

 

  현재 구는 학교 주변 및 주택가 골목, 공원 등 관내 범죄취약지역 1409개소에 4636대의 CCTV를 설치운영하고 있으며, 통합관제센터에서 16명의 관제요원이 4개조 3교대로 실시간 모니터링 통해 24시간 거리의 안전을 지키고 있다.

 

  해당 사업이 완료되면 관내 전역에 설치된 4636대의 CCTV 영상정보를 112, 119와 직접 연계해 긴급출동 지원 사회적 약자지원 재난상황 긴급대응 등 골든타임 확보가 가능해진다.

 

  또한 수배차량 검색 지원서비스 여성안심귀가 보호 서비스 전자발찌 위반자 신속검거 지원서비스 군 작전통제 및 훈련 지원서비스 등 다양한 서비스를 구축할 계획이며, 향후 인접 지자체와 통합시스템 구축을 통해 지역 경계 없는 통합서비스를 구현, 서비스를 확장해 나갈 계획이다.

 

  박준희 구청장은 이번 사업을 통해 관악구가 추진하는 범죄 없는 안전도시 조성에 한걸음 더 나아갈 것이라며 구민들이 안심하고 살 수 있는 스마트 안전도시 관악만들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낙성대톱뉴스 낙성대톱뉴스기자 (nsdtopnews@nsdtopnews.kr)
ⓒ 낙성대톱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낙성대톱뉴스 낙성대톱뉴스기자의 다른기사보기

최신기사
기사광고
하나님가게
하나님가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