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건강
관악구 어린이집, 추석 연휴 동안 더 쾌적해져...
기사입력 2020.10.08 11:26 | 최종수정 2020.10.08 11:26

title=

 관악구(구청장 박준희)가 추석연휴기간 전후로 코로나19 감염예방과 확산방지를 위해 관내 전체 어린이집을 대상으로 특별방역기간을 운영했다고 밝혔다.

 

  최근 일부 어린이집에서 확진자가 발생함에 따라 관내 어린이집 전수 소독을 실시완료하여 어린이집을 통한 코로나19 감염을 사전에 차단하고 방역효과를 극대화하기 위함이다.

 

  구는 추석연휴 기간인 928() ~ 106()에 관내 전체 어린이집 225개소(국공립 84개소, 민간 62개소, 가정 66개소, 기타 13개소)에 대대적인 특별방역을 실시완료했다.

 

  이번 방역은 어린이집마다 개별 계약된 16곳의 전문소독업체를 통해 월 1~2회 실시하는 정기방역 외 특별 일괄 방역으로 추가 진행됐다.

 

  한편, 구는 관내 어린이집에 등원 전12회 자체 방역 및 방역수칙 준수 여부를 확인점검하고, 방역물품(마스크, 소독제, 체온계 등)을 배부하는 등 상시적인 방역 관리를 지원하고 있다.

 

  또한 지난 9월부터 총 101명의 희망일자리 인력을 채용, 관내 어린이집에 배치하여 내외부 청소 등 환경 위생 관리와 주요 공간 방역소독을 통해 영유아를 보호하고 지역주민들의 일자리 제공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하고 있다.

 

  박준희 구청장은 이번 특별방역을 통해 관내 어린이집이 코로나19 위험으로부터 벗어나 가족과 아이 모두가 행복한 관악이 되길 바란다구는 모든 행정력을 총 동원하여 방역사각지대 없는 안전한 관악구 조성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낙성대톱뉴스 낙성대톱뉴스기자 (nsdtopnews@nsdtopnews.kr)
ⓒ 낙성대톱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낙성대톱뉴스 낙성대톱뉴스기자의 다른기사보기

최신기사
기사광고
하나님가게
하나님가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