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관악구, 청년친화헌정대상 2년 연속 ‘대상’
기사입력 2020.11.05 12:57 | 최종수정 2020.11.05 12:57

 관악구(구청장 박준희)는 지난달 314회 대한민국 청년의 날행사의 일환으로 올림픽공원에서 열린 청년친화헌정대상에서 2년 연속 기초자치단체 평가 정책부문 대상을 수상했다고 2일 밝혔다.

 

  국회사무처 소관 사단법인 청년과 미래에서 주최하는 청년친화헌정대상은 광역 및 기초지방자치단체, 국회의원, ·도의원을 대상으로 심사가 진행된다.

 

 정책, 입법, 소통 등 다양한 분야의 청년 기여도를 평가하는 청년 친화지수를 기준으로 청년 친화적 환경조성에 기여한 기관들의 업적과 공로를 표창하기 위해 마련된 자리다.

 

  민선 7기 출범 이후 서울시에서 유일하게 청년 업무를 전담하는 청년정책과를 신설하고, 주요 공약인 청년정책을 적극적으로 추진한 결과 작년에 이어 2년 연속 수상을 통해 청년도시 관악으로 거듭나고 있음을 증명했다.

 

  구는 청년지원 기본 조례 개정 청년참여기구 운영 활성화 신림동 쓰리룸 조성 관악 청년청 건립 관악 청년축제 개최 청년드림 관악캠프 등 청년 관련 행사 개최 및 참여도 등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고 밝혔다.

 

  박준희 구청장은 관악구는 청년 인구비율 전국 1(40.5%)인 자타공인 청년도시로 2년 연속 대상을 받게 되어 무척 기쁘다앞으로도 관악의 미래이자 주인공인 청년들의 목소리에 귀 기울이며, 청년들이 공감할 수 있는 정책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낙성대톱뉴스 낙성대톱뉴스기자 (nsdtopnews@nsdtopnews.kr)
ⓒ 낙성대톱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낙성대톱뉴스 낙성대톱뉴스기자의 다른기사보기

최신기사
기사광고
하나님가게
하나님가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