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관악구, 친환경 상자텃밭 990세트 보급
기사입력 2020.07.24 12:59 | 최종수정 2020.07.24 12:59

 

title=

 관악구(구청장 박준희)가 도심 내 옥상, 베란다 등 자투리 공간을 활용, 농작물을 재배할 수 있는 친환경 상자텃밭 990세트를 보급한다.

 

  상자텃밭은 좁은 공간에서도 손쉽게 안전한 먹거리를 재배할 수 있고 특히 자녀와 함께 가정에서 자연학습 체험 기회를 가질 수 있어 구민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다.

 

  구는 올해 총 990세트를 보급할 예정으로 개인은 최대 3세트, 유치원, 경로당 등 시설이나 단체는 5세트까지 신청할 수 있으며, 동일 가구나 단체에서 중복신청은 제한된다.

 

  상자텃밭 가격은 세트 당 4만 원이지만 시·구비 보조금이 지원되어 신청자 부담금은 한 세트 당 8000원이다.

 

  관악구에 거주하거나 관악구에 소재하고 있는 시설 또는 단체라면 누구나 신청할 수 있으며, 84일 오전 10시부터 7일 낮 12시까지 관악구청 홈페이지(참여예약행정접수)를 통해서 선착순으로 접수받는다.

 

  선정결과는 87일 오후 5시 이후 관악구청 홈페이지 공지 및 문자로 개별 안내할 예정이며, 신청한 상자텃밭세트는 신청인의 주소지 또는 소재지로 직접 배송, 비대면으로 전달할 계획이다.

 

  구는 도시텃밭 관리사를 운영하여 공공단체에 직접 방문, 모니터링을 실시할 예정이며, 개인 및 단체 참여자도 도시농업 지원센터에 개별 상담 또는 모니터링을 요청할 수 있다.

 

  박준희 구청장은 가정에서 손쉽게 도시농업을 체험, 건강한 먹거리를 재배하여 몸과 마음이 건강해지길 바란다앞으로도 구민들의 건전한 여가활동과 공동체 화합을 도모할 수 있는 다양한 도시농업 참여 기회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낙성대톱뉴스 낙성대톱뉴스기자 (nsdtopnews@nsdtopnews.kr)
ⓒ 낙성대톱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낙성대톱뉴스 낙성대톱뉴스기자의 다른기사보기

최신기사
기사광고
하나님가게
하나님가게